오류정정요청
업데이트 : 2020-08-11
서울 중랑구 망우동

중랑 가족캠핑장

로딩중..

서울 중랑구 망우로87길 110 로드뷰

지번 서울 중랑구 망우동 76

02-434-4371   /  010-3316-8138

주변 환경
도심
바닥 종류
파쇄석
오늘 :
일출시간 07:26
 ~ 
일몰시간 17:13

물놀이

물놀이

체육시설

체육시설

잔디광장

잔디광장

매점

매점

수세식 화장실

수세식 화장실

온라인예약

온라인예약

샤워시설

샤워시설

개수대

개수대

전기

전기

동계캠핑

동계캠핑

온수제공

온수제공

오토캠핑

오토캠핑

어린이놀이터

어린이놀이터

야외스파

야외스파

캠핑용품대여

캠핑용품대여

카페

카페

카페카페

반려동물동반

카페카페

와이파이

중랑 가족캠핑장 정보가 업데이트 된지 1년이 지났습니다. 변화된 정보가 있는지 확인해주세요.      오류정정요청
캠지기님을 위한 무료 홍보영상 제작 - 자세한 내용보기
저희 중랑가족캠핑장은 서울근교에 위치하고있으며 도심속 최초 오토 캠핑장 중랑캠핑숲 47면의 캠핑사이트 200명이상수용, 국내최고시설을 즐기실수있습니다. 다양한 테마가 있는 중랑가족캠핑장에는 가족,연인, 친구들과 편안한 휴식처가 될 수 있도록 각종편의 시설이 준비되어있습니다.
안전을위해 각 텐트마다 소화기를 구비하고있으며 안전에 최대한 힘을쓰고 있습니다. 이곳 중랑가족캠핑장에 오셔서 지친 몸과 마음에 휴식을 주고 즐거운 추억을 만들어보시기 바랍니다.

총 규모 : 총 47개

47 (100%)
캠핑장

Checkin 13:00 - Checkout 11:00

이용 요금

캠핑 1박 25,000
전기사용료 3,000
매트 대여 4,000
중랑 가족캠핑장 작은이미지
중랑 가족캠핑장 작은이미지
중랑 가족캠핑장 작은이미지
중랑 가족캠핑장 작은이미지
중랑 가족캠핑장 작은이미지
중랑 가족캠핑장 작은이미지
중랑 가족캠핑장 작은이미지
중랑 가족캠핑장 작은이미지
중랑 가족캠핑장 작은이미지
중랑 가족캠핑장 작은이미지
중랑 가족캠핑장 작은이미지
중랑 가족캠핑장 작은이미지
중랑 가족캠핑장 작은이미지

예약 및 기간안내

  • 매월 5일 오전 9시부터 익월분(다음달) 예약이 가능하며, 결제마감시간 내 결제가 되지 않으면 예약이 자동 취소됩니다.
  • 예약자는 당일 최대 2박까지 사용 가능하며 1인당 1사이트만 예약 하실 수 있고, 당일 예약은 불가능합니다.
  • 20인 이상의 단체야영예약은 초,중,고등학교 및 그에 준한 교육기관 학생에 한해 가능하며, 예약은 전화 및 방문상담으로만 가능합니다.
  • 단체예약의 경우 평일에만 사용가능하고 하계휴가철 기간(7월1일~ 9월30일)에는 평일단체캠핑을 폐쇄합니다.

중랑 가족캠핑장 이용수칙

  • 예약자를 정확히 하기 위해 입장 시 예약자의 신분증을 확인하오니 신분증을 반드시 지참하여 주세요.
  • 1사이트는 4~5인 이용을 기준으로 만들어진 시설로 최대 6인(유아 포함)까지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캠핑객의 안전과 정숙을 위해 22:00이후에는 캠핑장 입장이 불가 합니다.
  • 캠핑장 1면당 텐트1동(4~5인 기준) 설치 / 1대의 차량만 출입 할 수 있습니다.
  • 본 캠핑장은 텐트위주의 야영시설로 캠핑카/캠핑트레일러의 사용은 불가 합니다.
  • 어린이 물놀이장:6월30일~8월31일까지 운영(만 12세 이하 이용가)

중랑 가족캠핑장 주변 다른 캠핑장소






댓글쓰기
0/500
댓글 3
1년 전 | 파피
모바일 다시 가고 싶지 않은 곳
매너 타임이란 없는 곳
답글쓰기 0
2년 전 | z17y0b
모바일 여긴 '캠핑장'이 아니라 멋모르고 가깝다고 찾아온 캠퍼 고문하는 곳입니다. 밤 늦도록 빽빽 질러대는 애들과 주변 공터에서 행사하는 소리, 아파트 건설 기계소리, 인근 중학교에서 나오는 소리, 차소리 및 각종 소음은 다 맞볼 수 있는 야외 바베큐 장소입니다. 절대 휴식을 위한 캠핑 장소가 아닙니다. 관리자들은 싸우기 싫어서 늦도록 소리치는 애들 제제하지 않습니다. 데크 좁고 땅에 붙어 있어서 올라오는 한기 장난아닙니다. 밤엔 아예 차량 통제 없고 누구나다 들어올 수 있는 상태가 됩니다. 고기 구워대는 연기로 숨쉬기도 힘들어요. 절대 비추!!!!
답글쓰기 0
2년 전 | 이런쉬박
모바일 태풍이 온다는 소식에 갈지 말지 고민하다 못먹어도 고 라는 심정으로 갔습니다. 데크 옆에두고 첫 차박을 해본 곳입니다. 주변 바베큐장만 따로 이용할 수 있어서 집이 금처이신 분들이 많이 찾아오시는 듯 보였습니다. 화장실도 깔끔 했고, 온수도 잘 나옵니다.
답글쓰기 0
close